메인사진
예산음악협회, 문화재야행 '근대화 콘서트' 성황리에 마쳐
메인사진
‘윈·윈터 페스티벌’ 순항…첫 주 판매 실적 약 2000억원
메인사진
정부세종청사 ‘개방형 전기차 충전단지’ 운영…24시간 개방
메인사진
충청·광주에 미래차 인프라 구축…“국가 균형발전 지원”
메인사진
공공기관, 일회용품 사용 줄이기에 앞장선다

R&D 100조원 시대…GDP 대비 연구개발 비중 세계 2위

‘2021년 연구개발활동조사’ 결과…인구 1000명당 연구원 수는 세계 1위

운영자 | 입력 : 2022/12/21 [21:33]

지난해 우리나라의 총 연구개발비는 102조 1352억원으로, 전년 대비 9.7% 증가하면서 처음으로 100조원 시대를 열었다.

 

또 국내 총생산(GDP) 대비 연구개발 비중은 4.96%로 이스라엘에 이어 세계 2위였고, 인구 1000명당 연구원 수는 9.1명으로 세계 1위를 유지한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과학기술정보통신부는 21일 지난해 한 해 동안 우리나라 공공 및 민간영역에서 수행된 연구개발활동 현황을 조사·분석한 ‘2021년 연구개발활동조사’ 결과를 발표했다.

 

  ©



이번 조사는 연구개발활동을 수행중인 공공연구기관, 대학, 기업 등 총 7만 3326개 기관을 대상으로 연구개발비 및 연구개발 인력 현황에 대해 경제협력개발기구(OECD) 가이드에 따라 실시했다.

 

먼저 우리나라의 연구개발 투자는 기업 등 민간부분이 주도하고 있었다. 민간·외국에서 투자한 금액은 78조 403억 원으로 전체 총 연구개발비의 76.4%를 차지했다.

 

단계별 연구개발비의 경우 기초연구 15조 1002억 원(14.8%), 응용연구 21조 4704억 원(21%), 개발연구 65조 5647억 원(64.2%)을 투자하는 등 개발연구를 중심으로 연구활동이 이뤄지고 있었다.

 

주요국 대비 기초연구가 차지하는 비중은 미국(15.1%) 및 일본(12.3%)과 비슷하고, 프랑스(22.7%) 및 영국(18.3%)에 비해서는 낮은 수준이었다.

 

총 연구원 수는 58만 6666명이었다. 이 중 상근상당 연구원 수는 47만 728명으로 중국, 미국, 일본에 이은 세계 4위권으로 조사됐다.

 

특히 경제활동 인구 1000명 당 연구원은 16.7명, 인구 1000명당 연구원 수는 9.1명으로 모두 세계 1위 수준을 유지하고 있었다.

 

기업 전체에서 수행한 연구개발비는 80조 8076억 원으로 전체 연구 개발비의 79.1%였고, 연구인력은 42만 9465명으로 전체 연구원의 73.2%를 차지했다.

 

매출액 상위 10개 기업은 기업 전체 연구개발비의 47.1%와 기업 전체 연구원의 20.1%를 점유하고 있어 연구개발활동이 상위기업에 편중돼 있었다. 상위 10개 기업의 연구개발비는 해마다 증가하는 것으로 나타났다.

 

한편 이번 조사에서는 2017년 처음으로 연구개발을 수행한 기업을 대상으로 5년 동안 정부 연구개발 지원에 따른 자체투자 및 연구인력 변동 등에 대한 영향 분석을 별도로 실시했다.

 

이 결과 정부 연구개발사업을 수행한 기업의 자체 부담 연구개발비 증가율은 2.57%로, 그렇지 않은 기업에 비해 2.2%p 높았다.

 

연구인력 증가율도 0.09%로 높게 나타나 나타나 정부의 연구개발 지원이 기업 자체 연구개발 투자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치는 것으로 확인됐다.

 

☞ 국가과학기술지식정보서비스 http://www.ntis.go.kr/rndsts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